‘스토브리그’, 2회 만에 시청률 두 자릿수 돌파…분당 최고 10.1%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지난 14일 방송된 SBS 드라마 ‘스토브리그’ 방송화면.

지난 14일 방송된 SBS 새 금토드라마 ‘스토브리그’ 2회 1, 2부가 닐슨코리아 기준 분당 최고 시청률 10.1%를 기록했다.

이는 1회의 분당 최고 시청률 7%보다 3.1% 포인트 오른 수치다. ‘스토브리그’는 2회 만에 시청률 두 자릿수를 돌파해 상승세를 보여줬다.

2049 시청률 또한 1회 2.1%의 2배인 4.2%로 동시간대 1위를 차지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드림즈 4번 타자인 임동규(조한선 분)를 트레이드 시키겠다고 선언한 백승수(남궁민 분)가 임동규로부터 아찔한 위협을 당했다. 또 이세영(박은빈 분)을 비롯한 프런트들의 적극적인 반대에 부딪히는 등 위기에 처하는 장면이 그려졌다.

‘스토브리그’는 매주 금, 토요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