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아육대’, 내일(16일) 녹화…오전 6시 출근길 V앱 라이브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2020 설특집 아이돌스타 선수권대회’./ 사진제공=MBC

MBC ‘2020 설특집 아이돌스타 선수권대회’가 오는 16일 인천남동체육관에서 녹화를 시작한다.

녹화 당일 오전 6시 출근길 V라이브로 전 세계의 팬들과 예비 시청자들을 미리 만날 것을 예고했다.

이 대회는 아이돌 가수들이 스포츠 종목에 도전해 땀을 흘리며 정정당당 승부를 가리는 특집 프로그램이다. 육상, 양궁, 씨름, 승부차기, 투구, E-스포츠, 승마의 7개 종목의 경기가 펼쳐질 예정이다.

전현무, 슈퍼주니어 이특, 트와이스 다현이 메인 MC다. 모모랜드 주이, AB6IX 이대휘가 플로어 MC로 낙점됐다. 뿐만 아니라 에이핑크, AOA, 마마무, 몬스타엑스, 세븐틴, 있지 등 51개 그룹, 202명의 아이돌이 출전한다.

이날 현장에서는 육상, 양궁, 씨름, 승부차기, 투구 5개 종목의 경기가 치러진다. 장소적 제약이 있는 E-스포츠, 승마 종목은 추후에 별도로 진행될 예정이다.

이 대회는 2020년 1월 25, 26일 설 연휴 동안 방송 예정이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