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나희, 오는 15일 첫 팬미팅 개최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코미디언 겸 가수 김나희. / 제공=타조엔터테인먼트

가수 김나희가 오는 15일 서울 압구정동 640 아트홀에서 첫 번째 팬미팅을 연다.

이번 팬미팅은 김나희의 생애 첫 팬미팅이자, 팬들이 김나희를 위해 크리스마스 선물로 준비한 특별한 이벤트여서 더욱 남다른 의미를 지닌다.

김나희는 자신의 SNS에 “살다 살다 팬들이 이렇게 해주는 건 또 처음 보네”라며 벅찬 소감을 남겼다.

소속사 타조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김나희는 팬들의 뜻깊은 선물에 감동해 팬미팅 당일 직접 준비한 커피와 디저트로 감사함을 대신할 예정이다.

김나희는 지난 5월 종영한 TV조선 ‘미스트롯’에서 뛰어난 가창력과 흥과 끼로 톱(TOP)5에 오르며 ‘대세’로 떠올랐다. ‘미스트롯’의 출연자들과 전국투어 콘서트를 이어가며 여러 방송과 행사 등에서 맹활약을 펼치고 있다. 지난 9월에는 첫 번째 미니음반 ‘큐피드 화살’을 발표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