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유지♥’ 정준, ‘연애의 맛3’ 스튜디오 출연…“우리는 카메라 밖에서도 뜨겁다”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연애의 맛3’ 스틸컷./사진제공=TV조선

TV조선 ‘연애의 맛’ 시즌3 공식 ‘불도저 사랑꾼’ 정준이 스튜디오에 출연해 연인 김유지와의 비하인드 러브스토리를 공개한다.

정준은 김유지와의 수영장 키스신으로 ‘연애의 맛’ 전 시즌 사상 최고의 동영상 조회수를 기록했다. 12일 방송되는 ‘연애의 맛’ 시즌3 7회에서 ‘화제의 주인공’ 정준의 등장에 스튜디오 출연자들은 기다렸단 듯 그간 궁금했던 질문을 쏟아낸다.

정준은 김유지의 웨딩드레스 이벤트 당시 눈물을 쏟았던 이유에 대해 쑥스러워하기는커녕 “사랑하는 여자가 나를 위해 준비한 이벤트인데 눈물을 흘리는 게 당연하지 않냐”는 답변으로 사랑꾼다운 면모를 보인다.

이어 정준은 MC 김숙이 “따로 만나면 더 뜨겁지 않나”라고 묻자 “따로 만날 때나 촬영 할 때나 우리는 항상 뜨겁다”고 해 출연자들의 질투와 부러움을 한 몸에 받는다.

‘연애의 맛’ 시즌3 제작진은 “정준이 스튜디오에서 김유지에 대한 애정을 여과 없이 드러내 현장을 설렘으로 초토화 시켰다”며 “정준이 직접 들려주는 실제 커플의 흥미진진한 비하인드 러브스토리를 기대해 달라”고 말했다.

‘연애의 맛’ 시즌3 7회는 12일 오후 10시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