옹알스, 정준하 응원 위해 ‘대한외국인’ 깜짝 출연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MBC 에브리원 ‘대한외국인’ 방송화면. /

넌버벌 퍼포먼스 팀 옹알스가 MBC 에브리원 예능프로그램 ‘대한외국인’에 출연했다. 코미디언 정준하를 응원하기 위해서다.

옹알스는 지난 11일 방송된 ‘대한외국인’에서 정준하를 위해 깜짝 등장해 비트박스와 저글링 등 화려한 공연을 보여줬다.

이에 MC 김용만은 “정준하가 한층 올라갈 때마다 옹알스 팀이 공연할 수 있는 시간을 주겠다”며 파격 제안을 내걸어 정준하의 승부욕에 불을 지폈다. 정준하는 옹알스의 대학로 공연을 제작해 주목받았다.

정준하는 ‘대한외국인’에서도 옹알스가 공연을 펼칠 시간을 벌기 위해 최선을 다해 문제를 맞혔다.

국내를 넘어 해외에서도 인기를 얻고 있는 옹알스는 대사 없이 저글링과 마임, 비트박스로 표현하는 ‘퍼포먼스 코미디’로 전 세계를 돌며 공연을 펼치고 있다. 지난달부터는 서울 동숭동 대학로 아트원씨어터 1관에서 장기 공연 중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