루시드폴, 오늘(12일) ‘콜라비 콘체르토’ 선공개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루시드폴의 ‘콜라비 콘체르토’의 재킷. / 제공=안테나

가수 루시드폴이 12일 오후 6시 아홉 번째 정규 음반 ‘너와 나’에 수록한 ‘콜라비 콘체르토’의 음원을 공개한다.

루시드폴은 오는 16일 새 음반과 더불어 책을 발표한다. 이에 앞서 수록곡 ‘콜라비 콘체르토’를 먼저 공개하며 기대를 높일 예정이다.

‘콜라비 콘체르토’는 루시드폴이 고민한 ‘소리’와 ‘음악’의 경계에 대한 물음을 던지는 곡이다. 새 음반 전체가 반려견 보현과의 협업으로 만들어진 만큼 ‘콜라비 콘체르토’ 역시 보현의 연주가 들어간다.

루시드폴은 편곡을 맡아 보현이 콜라비를 씹을 때 나는 소리를 녹음해, 그래뉼라 신테시스(granular synthesis, 소리의 작은 단위부터 출발해 이를 배열, 가공, 조합해 다른 차원의 사운드를 만드는 디지털 음악합성 기법)로 음의 높낮이를 변주해 노래로 만들었다.

소속사 안테나에 따르면 루시드폴은 이번 음반에서 소리와 음악의 경계를 두지 않고, 모듈러 신스(modular synth), 샘플링, 필드레코딩(소리 채집), 그래뉼라 신테시스 등을 통해 다양한 시도를 했다.

루시드폴은 새 음반을 공개한 뒤 오는 28일과 29일 서울 신촌 연세대 백주년 기념관 콘서트홀에서 단독 콘서트를 연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