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선영, 드라마 이어 광고까지 접수…新 전성기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배우 김선영. / 제공=젤리피쉬

배우 김선영이 드라마에 이어 광고계까지 접수했다.

데뷔 이후 최고의 전성기를 맞은 김선영은 드라마와 영화를 비롯해 광고계에서도 수많은 러브콜을 받고 있다. 최근에는 한독 ‘케토톱 핫’ 모델로 발탁돼 유튜브와 페이스북 등 디지털 매체를 통해 광고가 공개됐다.

영상에서 김선영은 최근 종영한 KBS2 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에서 맡은 준기 엄마의 모습으로 등장해 보는 이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친근한 매력을 드러내며 밝은 에너지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강렬하면서도 중독성 있는 ‘김선영 표’ 말투와 다양한 표정으로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

출연하는 작품마다 생동감 있는 연기로 극을 이끄는 김선영은 올해 다채로운 활동으로 ‘믿고 보는 배우’로 자리매김했다. 오는 14일 오후 9시 처음 방송되는 tvN 주말드라마 ‘사랑의 불시착’에도 출연할 예정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