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물들’ 유다인·심희섭, 오늘(11일) ‘푸른밤, 옥상달빛입니다’ 출연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영화 ‘속물들’의 유다인-심희섭./ 사진제공=주피터필름

영화 ‘속물들’의 주인공인 유다인과 심희섭이 오늘(11일) MBC 라디오 ‘푸른밤, 옥상달빛입니다’에 출연한다.

유다인과 심희섭은 ‘속물들’ 개봉을 하루 앞둔 이날 오후 10시 ‘푸른밤, 옥상달빛입니다’에 출연해 영화와 관련된 비하인드 스토리를 풀어놓는다.

‘속물들’은 동료작가의 작품을 표절해 ‘차용미술’이라는 말로 포장해서 팔아먹는 미술작가 선우정(유다인)을 중심으로 각자의 속마음을 숨긴, 뻔뻔하고 이기적인 네 남녀의 이야기를 담은 블랙코미디.

유다인과 심희섭은 ‘푸른밤, 옥상달빛’ 보이는 라디오를 통해 영화 팬들에게 반가운 얼굴을 비출 예정이다. 유다인은 2017년 종영한 MBC 드라마 ‘역도요정 김복주’ 이후 오랜만에 새로운 작품으로 돌아왔다. 심희섭도 새로운 작품, 새로운 캐릭터로 변신을 꾀한 만큼 청취자들에게 전할 수 있는 풍성하고 진솔한 이야기들이 가득하다.

특히 ‘푸른밤, 옥상달빛입니다’의 DJ 옥상달빛 김윤주, 박세진과 함께 영화에 대한 다양한 이야기를 나누며 ‘속물들’ 개봉에 대한 관심에 보답하는 것은 물론, 청취자들과 만남이라는 이벤트를 통해 특별한 추억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속물들’은 오는 12월 12일 개봉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