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EN 뮤직] 아이유, 캐럴송도 通했다…’첫 겨울이니까’ 음원차트 석권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성시경X아이유 ‘첫 겨울이니까’ 커버 이미지 / 사진제공=에스케이재원

가수 아이유가 또 한번 음원차트 1위를 휩쓸었다. 지난달 발표한 다섯 번째 미니음반 ‘러브 포엠(Love poem)’에 이어 지난 9일 공개한 가수 성시경과의 듀엣곡 ‘첫 겨울이니까’로도 ‘음원퀸’의 자리를 지켰다.

‘첫 겨울이니까’는 성시경과 아이유가 2010년 10월 내놓은 ‘그대네요’ 이후 10년 만에 다시 호흡을 맞춘 협업곡이다. 아이유가 크리스마스를 맞아 캐럴송을 부르자는 의견을 냈고,  겨울 분위기가 물씬 풍기는 노래로 음악팬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공개 당일 음원차트 1위에 올랐고, 10일 오후 3시 현재 멜론, 지니, 소리바다, 벅스, 바이브 등 주요 음원차트에서 1위를 지키고 있다.

서로 바라보는 것만으로도 축복인 연인이 맞이하는 첫 겨울의 소중한 기억을 풀어낸 ‘첫 겨울이니까’의 작사·작곡은 이규호가 맡았다. 여기에 음원퀸’ 아이유와 ‘발라드 왕자’ 성시경이 만나 시너지 효과를 제대로 발휘했다. 두 사람의 부드러운 음색이 듣는 이들의 마음을 따뜻하게 만든다.

아이유는 지난 9일 자신의 SNS에 “‘그대네요’ 이후 10년 만에 성시경과 노래를 불렀다. 어릴 때부터 팬이었던 이규호 선배님의 곡이어서 고민 없이 참여했다”면서 “크리스마스 곡 하는 거 어떠냐고 의견을 냈다. 참 잘했죠?”라고 남겼다. 그러면서 성시경을 향해 “우리 목 관리 잘해서 10년 뒤에 또 만나자”고 덧붙였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