몬스타엑스, 2년 연속 美 ‘징글볼’ 미니애폴리스 공연 성황리 마무리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몬스타엑스. / 제공=스타쉽엔터테인먼트

그룹 몬스타엑스가 미국 최대 규모 연말 쇼 ‘징글볼(Jingle Ball)’ 투어의 성황리에 마쳤다.

몬스타엑스는 지난 9일(현지시간) 미국 미니애폴리스 엑셀에너지센터(Xcel Energy Center)에서 열린 ‘징글볼’ 투어에 참석해 화려한 퍼포먼스를 펼쳤다.

‘징글볼’ 투어는 미국 유명 라디오 방송국 아이하트라디오가 각 도시에서 열리는 최대 규모의 연말 음악 행사다.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 ‘징글볼’ 투어에 참여하며 ‘글로벌 성장돌’임을 입증한 몬스타엑스는 이날 공연에서 세계적인 팝스타 케이티 페리, 카밀라 카베요, 5SOS, 와이 돈 위, 라우브와 한 무대에 올랐다. 미국에서 발표한 싱글을 비롯해 국내외에서 사랑을 받은 곡을 모두 무대에 녹여내며 관객들을 열광시켰다.

먼저 미국 데뷔 싱글이자 유명 힙합 뮤지션 프렌치 몬타나가 피처링으로 참여한 곡 ‘후 두 유 러브?(WHO DO U LOVE?)’로 공연의 문을 화려하게 장식했다. 이후 멤버들의 아름다운 하모니가 돋보이는 곡 ‘섬원스 섬원(Someone’s Someone)’, 활기 넘치고 자유분방한 ‘플레이 잇 쿨(Play It Cool)’과 ‘오 마이!(Oh My!)’ ‘로데오(RODEO)’ 등까지 약 20분 간 무대 위에서 압도적인 에너지로 현지 팬들의 단숨에 마음을 사로잡았다.

특히 미국 싱글 ‘WHO DO U LOVE?’로 빌보드 ‘팝송즈’ 차트와 ‘아메리칸 톱 40’에서 K팝 그룹 사상 두 번째로 차트에 진입하는 성과를 거두며 현지에서 높은 화제성을 보여준 만큼 미국 관객들은 공연 내내 호응과 큰 목소리로 노래를 부르며 화답했다. 뿐만 아니라 출연자들과 한 무대에서 색다른 무대를 꾸미기도 하고, 백 스테이지에서 현지 라디오 KDWB 101.3을 비롯해 다양한 인터뷰를 진행하며 관객들을 넘어 청취자들과도 폭넓게 소통했다.

아이엠은 “몬베베(팬클럽)를 비롯해 관객들이 같이 불러 주시고 즐겁게 공연을 즐겨주셔서 감사드린다. 덕분에 무대에서의 모든 시간들이 정말 좋았다”면서 “앞으로의 공연에서도 좋은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몬스타엑스는 미국 시카고 ‘B96 징글 배시(Jingle Bash)’에서 매혹적인 음악과 퍼포먼스로 가득 채워진 선사했다. 이를 시작으로 ‘징글볼’ 투어의 첫 단추인 미니애폴리스 공연까지 성황리에 마무리하며 순조로운 출발을 알렸다. 오는 11일 필라델피아, 13일 뉴욕에서 ‘징글볼’ 투어를 이어간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