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막나가쇼’ 허재, 신인 가수 ‘애쉬허’로 데뷔하나…노래교실→줌바댄스 매료

[텐아시아=정태건 기자]

‘막나가쇼’의 허재/ 사진제공= JTBC

JTBC ‘막나가쇼’의 허재가 신인 가수 ‘애쉬허’로 거듭난다.

오늘(10일) 오후 11시에 방송될 ‘막나가쇼’에서 허재는 열정의 어머니 노래교실부터 논스톱 줌바댄스까지 체험한다.

먼저 노래교실을 찾은 허재는 연세 지긋한 어머니들 사이에서 아이돌 부럽지 않은 인기를 실감하며 시작부터 자신감을 드러낸다. 카리스마 넘치는 강사님의 리드와 목 놓아 열창하는 어머니들 텐션에 수업이 진행될수록 허재는 주문에 홀린 듯 흥 세포를 깨울 예정.

특히 “노래 잘 하는 사람들이 부러웠다”고 고백한 허재는 보컬 강습 후 가슴 떨리는 데뷔 무대를 치를 예정이라고 알려져 더욱 기대를 모으고 있다. 신인 가수 ‘애쉬허’로 거듭난 허재의 생목 라이브 열창이 이목을 집중시킨다.

허재는 노래교실에 이어 줌바댄스도 도전한다. 기본 스텝과 웨이브 등을 곧잘 따라 하던 그는 50분 동안 이어진 줌바댄스에 결국 실신한다. 이에 댄스의 참맛을 느꼈다는 허재의 유쾌한 체험기가 그려질 전망이다.

정태건 기자 biggu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