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하우스’ 서우 “오창석, 첫 만남부터 반전의 연속이었다”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더하우스,서우

배우 서우./사진=텐아시아DB

배우 서우가 오창석의 첫 인상에 대해 밝혔다.

9일 오후 서울 자양동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 ‘더하우스’ 언론시사회가 열렸다. ‘더하우스’는 출산을 위해 별장을 찾은 부부가 낯선 이들의 흔적을 발견하면서 숨겨진 과거와 마주하게 되는 이야기를 담은 공포 스릴러다.

서우는 알 수 없는 자들에게 이유 모를 위협을 당하며 피폐해져가는 아내 비루 역을 맡았다. 상대역인 오창석 배우와의 호흡을 묻자 서우는 “첫 만남부터 반전의 연속이었다”며 “진중하고 어려울 것 같은 이미지였는데, 재밌고 털털하고 자상했다. 실제 남편처럼 잘 챙겨줘서 호흡도 잘 맞았다”고 고마워했다.

‘더하우스’는 오는 12일 개봉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