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故 주스 월드 추모 “Rest in peace”

[텐아시아=우빈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 / 제공=빅히트엔터테인먼트

그룹 방탄소년단이 사망한 미국의 유명 래퍼 주스 월드를 추모했다.

방탄소년단은 9일 공식 SNS에 “Rest in peace. Juice WRLD”라는 글로 그의 죽음을 슬퍼했다.

외신 보도에 따르면 주스 월드는 8일(현지시간) 오전 시카고 미드웨이 공항에서 갑작스럽게 발작을 일으킨 뒤 피를 토하면서 쓰러졌다. 곧바로 병원으로 이송됐지만 결국 사망했다. 사망 원인은 심장마비로 추측되고 있으나 정확한 분석을 위해 부검을 진행할 예정이다.

주스 월드는 지난해 ‘올 걸스 얼 더 세임’(All Girls Are The Same)과 ‘루시드 드림스’(Lucid Dreams)를 히트시키며 이름을 알렸다. ‘루시드 드림’은 스팅이 1993년에 발매한 ‘셰이프 오브 마이 하트'(Shape of My Heart)를 샘플링한 곡으로서 빌보드 R&B/힙합, 랩 음악 부분에서 1위를 차지했다.

지난 5월에 열린 ‘2019 빌보드 뮤직 어워드’에서 톱 뉴 아티스트상을 수상했으며 국내에서는 지난 6월 방탄소년단의 ‘BTS 월드 OST’ 세 번째 유닛곡인 ‘올 나잇’(All Night) 작업에 참여해 이름을 알렸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