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레저 헌터’ 박준형 “데프콘, 외모는 나보다 형 같아…듬직하다”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가수 박준형이 9일 오전 서울 상암동 스탠포드호텔에서 열린 히스토리 채널 예능 프로그램 ‘트레저 헌터’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사진=서예진 기자 yejin@

가수 데프콘과 박준형이 예능에서 처음 호흡을 맞춘 소감을 밝혔다.

9일 오전 서울 상암동 스탠포드호텔에서 히스토리 채널 예능 프로그램 ‘트레저 헌터’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박준형, 데프콘, 김도형 PD가 참석했다.

이날 데프콘은 “박준형 형님과 나이차이는 나지만 공감되는 부분이 많다”며 “정이 많은 형님이다. 조언도 참 많이 해주신다. 너무 좋은 형이다. 함께 촬영하면 재미있고 신난다”고 말했다.

이어 박준형은 “나도 마찬가지다. 외모로 보면 데프콘이 나보다 형 같다. 듬직하다”며 “물건을 수집하는 것에서도 공통점이 많다. 사람은 사실상 공통점이 많으면 잘 어울린다”고 했다.

‘트레저 헌터’는 집안에 숨어있는 물건들의 숨겨진 가치를 알려주고 흥정과 거래의 맛을 알려줄 예능. 오는 14일 오후 9시 50분에 첫 회가 방송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