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진아·이루, ‘복면가왕’ 父子 판정단으로 맹활약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태진아(왼쪽), 이루. / 제공=진아엔터테인먼트

가수 태진아와 이루 부자(父子)가 MBC 예능프로그램 ‘복면가왕’을 통해 활약을 펼쳤다.

태진아와 이루는 8일 오후 6시 방송된 ‘복면가왕’에서 최초 부자 동반 판정단으로 등장해 지난주에 이어 남다른 호흡을 맞췄다.

지난 방송에서 재치있는 입담을 뽐낸 이들은 이날 방송에서도 특별한 호흡을 보여주며 프로그램에 재미와 활력을 더했다.

‘복면가왕’뿐만 아니라 최근 각종 음악 방송과 예능에서 활약 중인 태진아는 신곡 ‘김선달’로 활발한 활동을 이어나갈 계획이다. 이 곡은 이루가 작사·작곡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