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는 형님’ 엑소 수호 “외모 1등은 나, 꼴등은 찬열”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사진=JTBC ‘아는 형님’ 방송 화면 캡처.

그룹 엑소가 JTBC ‘아는형님’에서 외모 순위를 정했다.

7일 방송된 JTBC ‘아는형님’에는 신곡 ‘옵세션’으로 컴백한 엑소가 전학생으로 등장했다.

찬열은 신곡 콘셉트에 대해 “우리 안의 또 다른 엑소와 대립하는 거다. 다른 인격의 엑소를 ‘X-엑소’라 부른다”고 설명했다. 이어 찬열은 “팬들이 그걸 ‘짭소’라 부르더라”고 했다. 형님들이 왜 이런 콘셉트를 하게 된거냐고 묻자 찬열은 “이수민 선생님이 하자고 해서”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엑소 내 외모 순위를 묻자 찬열은 “1등은 찬열”이라고 자신있게 말하며 “2등은 세훈이다. 1등과 비슷한 수준이다. 3등은 수호 형”이라고 말했다. 4등부터는 “박빙”이라며 말을 아꼈다.

이에 수호는 “1등 수호, 2등 세훈, 3등 카이, 4등 백현, 5등 첸, 6등은 찬열”이라고 반격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