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토’ 레전드 강민경이 돌아왔다…오답 퍼레이드 ‘웃음 폭발’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놀라운 토요일’ 예고 영상./사진제공=tvN

7일 방송되는 tvN ‘놀라운 토요일-도레미 마켓’에는 다비치의 이해리와 강민경이 출연한다.

지난 방송에서 수많은 어록을 남기며 큰 웃음을 안겼던 강민경이 등장하자 멤버들은 “레전드가 방문했다”며 반갑게 맞이했다. 강민경은 “그때는 문세윤과 김동현 사이에 앉아서 그랬던 것 같다. 오늘은 제대로 해 보겠다”고 의지를 드러냈다. 첫 출연인 이해리는 “평소 말을 잘 못 알아듣는 사오정”이라며 긴장된 모습을 보였다.

이날 방송에서는 올해로 탄생 100주년을 맞은 대한민국 1호 가수 현인의 노래가 등장했다. 독특한 창법에 멤버들 모두 당황했으나 신동엽은 나홀로 승승장구해 “같은 시기에 활동해서 그런거냐”는 놀림을 받았다. 신동엽의 독보적인 활약 속 강민경은 멤버들이 의견을 내놓을 때마다 남다른 리액션으로 “맞는 것 같다”며 팔랑귀의 면모를 보였다. 그러면서도 멘트들을 일목요연하게 정리해 “전보다 똑똑해진 것 같지 않나요”라며 뿌듯해해 재미를 더했다.

이해리의 깜짝 실력 발휘도 이목을 사로잡았다. 1라운드에서 결정적인 힌트를 제공하더니 2라운드에는 “한 번에 맞혀도 되냐. 그러면 상품도 주는거냐”며 빼곡히 적은 받아쓰기 판을 공개해 MC 붐을 당황하게 만들었다. 또한 느리게 듣기 힌트를 쓰자는 강민경의 제안에 “그건 지옥으로 가는 것”이라며 카리스마를 선보이는 등 녹화 내내 존재감을 뽐냈다.

간식 게임에는 ‘인물 수식어 퀴즈’가 첫 선을 보여 흥미진진함을 돋웠다. 제시된 스타의 사진을 보고 수식어를 말하는 게임으로, 강민경은 지난 방송보다 더욱 강력한 오답 퍼레이드로 현장에 포복절도를 선사했다는 후문이다.

‘도레미 마켓’은 매주 토요일 오후 7시 40분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