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의 불시착’ 하석진, 현빈의 친형으로 특별출연…‘비밀의 열쇠 쥔 인물’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배우 하석진./사진제공=tvN ‘사랑의 불시착’

배우 하석진이 tvN ‘사랑의 불시착’에 특별 출연한다.

오는 14일 처음 방송되는 ‘사랑의 불시착’은 패러글라이딩 사고로 북한에 불시착한 재벌 상속녀 윤세리(손예진 분)와 그를 숨기고 지키다 사랑하게 되는 북한 장교 리정혁(현빈 분)의 로맨스를 담은 작품이다.

하석진은 현빈(리정혁 역)의 친형이자 북한군 중대장 리무혁 역할로 등장한다. 극중 리무혁은 북한군부 내 실세로 통하는 총정치국장인 아버지가 형제 중 한 명이 군인이 되길 원하자 주저 없이 군인의 길을 선택한다. 음악가를 꿈꾸는 리정혁을 위해 기꺼이 입대를 자원, 동생에 대한 남다른 마음을 보여준다.

리무혁은 군인을 꿈꾸지 않았지만 동생을 원망하기는커녕 음악에 재능을 보이는 리정혁을 자랑스러워한다. 또한 하나뿐인 동생에게만큼은 진심을 드러내는 따뜻한 심성의 소유자다. 그러나 리정혁이 음악의 길을 버리고 군인으로 변신하게 하는 단초를 제공하는 인물이기도 하다.

하석진은 ‘사랑의 불시착’에서 강렬한 존재감으로 비밀을 가진 리무혁을 맡아 어떤 모습을 보여줄지 기대가 쏠리고 있다. 하석진과 현빈이 보여줄 뜨거운 형제애와 케미스트리에도 시선이 집중된다.

‘사랑의 불시착’은 이날 오후 9시 처음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