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는 형님’ 엑소 카이, 강호동이 인정한 예능감 “본격적으로 해볼 생각 없냐”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아는 형님’ 엑소 카이. /사진제공=JTBC

엑소 카이가 JTBC ‘아는 형님’에서 ‘고요 속의 외침’ 게임 중 또 다른 자아를 등장시켰다.

오는 7일 방송되는 ‘아는 형님’에는 신곡 ‘옵세션(Obsession)’으로 컴백하는 그룹 엑소가 전학생으로 찾아온다.

엑소 멤버들은 또 다른 자아와 싸우는 독특한 세계관의 콘셉트로 형님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멤버들은 이번 앨범 콘셉트에 맞게 녹화 내내 평소와는 다른 엑소의 모습들을 보여주며 신선한 웃음을 선사했다.

카이는 ‘고요속의 외침’ 게임 도중 제 2의 자아를 등장시켰다. 평소 카리스마 넘치는 카이의 이미지와는 상반되는 모습으로 눈길을 끌었다. 동문서답을 이어가던 카이는 심지어 ‘패딩 안에’ 라는 말을 ‘팬티 안에’로 잘못 들어 큰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계속되는 카이의 반전 매력에 강호동은 “본격적으로 예능 해볼 생각이 없냐”며 카이를 예능인으로 눈독 들였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