혼성듀오 소근남녀, 오늘(6일) ‘소근한 밤’으로 데뷔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혼성듀오 소근남녀. / 제공=앨리스 인 원더랜드

혼성듀오 소근남녀가 오늘(6일) 정오 디지털 싱글 ‘소근한 밤’으로 가요계에 데뷔한다.

‘소근한 밤’은 왈츠풍의 어쿠스틱 재즈곡이다. 재즈풍의 기타 연주와 부드러운 목소리가 어우러진다. 바쁘고 힘든 일상을 버틴 후 밤이 오면 모든 것이 평안해지고 치유되기를 바라는 마음을 풀어냈다.

소근남녀는 아이돌 가수의 연습생으로 데뷔를 준비하던 ‘소근녀’ 슬이와 기타 세션과 솔로 활동을 이어가던 ‘소근남’이 만나 결성한 어쿠스틱 남녀 듀오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