갓세븐 잭슨, ‘MAMA’서 박진영 무대 본 표정 해명 “놀란 것뿐”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사진=잭슨 인스타그램

그룹 갓세븐의 잭슨이 ‘2019 엠넷 아시안 뮤직 어워즈(2019 Mnet Asian Music Awards, 이하 ‘2019 MAMA’)’에서 가수 박진영의 무대를 보고 경악한 표정에 대해 해명했다.

잭슨은 5일 자신의 SNS 계정에 “비닐봉투 바지가 등장 하고 나서 좀 놀랐던 것뿐이에요. 장담하는데 형 아니에요. 무대 보고 난 후 대기실에서 좀 FEVER 있는 것 같아요”라는 글과 함께 3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지난 4일 일본 나고야 돔에서 열린 ‘2019 MAMA’에서 박진영이 그룹 마마무의 화사와 함께 꾸민 ‘날 떠나지마’ 무대가 담겨있다. 무대 위 박진영은 활동 당시 입었던 비닐 의상을 착용한 채 등장했다. 무대를 본 잭슨은 당황한 눈빛으로 입을 벌리고 있어 웃음을 자아냈다.

/사진=박진영 인스타그램

이후 박진영은 자신의 SNS 계정에 “아 왜 또…나 뭐 잘못한 거야?”라는 글과 함께 잭슨의 표정이 담긴 사진을 게재했다. 이 같은 상황에 잭슨은 귀여운 해명에 나서며 유쾌한 분위기를 자아내 눈길을 끌었다.

이날 ‘2019 MAMA’에는 갓세븐과 박진영을 비롯해 방탄소년단, 세븐틴, 마마무, 몬스타엑스, 세븐틴, 에이티즈, 원어스, 있지, 청하, 투모로우바이투게더, 트와이스 등이 참석했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