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시 OST 퀸”…거미, ‘백일의 낭군님’ 이어 ‘호텔 델루나’로 OST상 수상

[텐아시아=우빈 기자]

가수 거미 / 사진제공-씨제스엔터테인먼트

가수 거미가 ‘2019 MAMA’에서 BEST OST 상을 수상하며 2관왕을 기록했다.

거미는 지난 4일 일본 나고야 돔에서 열린 2019 MAMA(2019 Mnet Asian Music Awards, 엠넷 아시안 뮤직 어워즈, MAMA)’에서 BEST OST(베스트 오에스티) 상을 수상했다. 2019년 화제의 드라마 ‘호텔 델루나’ OST ‘기억해줘요 내 모든 날과 그때를’로 뜨거운 사랑을 받으며 명불허전 ‘OST 퀸’의 저력을 과시한 거미는 ‘MMA 2019’에 이어 ‘2019 MAMA(2019 마마)’에서 BEST OST 상을 수상하며 2관왕의 영예를 안았다.

앞서 거미는 지난달 30일에 열린 ‘MMA 2019 imagine by kia(멜론 뮤직 어워드’에서 ‘호텔 델루나’ OST ‘기억해줘요 내 모든 날과 그때를’로 BEST OST 상을 수상하며, OST로 2관왕을 달성했다. 또한, 거미는 ‘태양의 후예’ OST ‘You are my everything’으로 2016년‘제11회 서울 드라마 어워즈’ 한류 드라마 주제가상과 ‘2016 아시아 아티스트 어워즈’ 베스트 OST상을 수상에 이어 2017년‘제31회 골든디스크어워즈’ 베스트 OST상과 ‘제26회 하이원 서울가요대상’ OST상까지 수상하며 4관왕의 영예를 안으며 ‘그랜드슬램’ 달성을 이뤄낸 바 있다.

올해 거미는 tvN ‘호텔 델루나’ OST ‘기억해줘요 내 모든 날과 그때를’ 외에도 KBS2 드라마 ‘조선로코-녹두전’ OST ‘가장 완벽한 날들’과 ‘백일의 낭군님’ OST ‘지워져’로 음원차트 상위권을 장악했으며, ‘구르미 그린 달빛’ OST ‘구르미 그린 달빛’과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이별’ OST ‘Angel’ 등 다양한 OST에 참여해 극의 몰입도를 높이며 드라마 팬들에게 폭발적인 사랑을 받았다.

‘믿고 듣는 OST퀸’ 거미는 올해의 두번째 BEST OST상을 수상해 2관왕의 영예를 안으며, 입지를 더욱 단단히 굳혔다.

OST 업계 관계자는 “해외에서 주목받은 드라마와 함께 거미의 OST가 성공으로 이어지면서 글로벌 팬들 사이에 거미가 부르면 K-드라마 화제작이라는 인식이 생겼다. 극의 몰입도를 높이고 주인공들의 서사와 인물에 맞춰진 음색과 창법으로 많은 사람들에게 드라마에 가장 잘 어울리는 가수라는 평을 받고 있으며 OST 섭외 1순위로 꼽히고 있다”라고 밝혔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