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MAMA’, 방탄소년단 9관왕·4개 대상 싹쓸이…”우리 자리에서 빛나겠다”(종합)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2019 마마’ 방송화면 캡처.

그룹 방탄소년단이 ‘2019 엠넷 아시안 뮤직 어워즈(2019 Mnet Asian Music Awards, 이하 ‘2019 마마’)’에서 4개 대상을 싹쓸이한 것은 물론 대상을 포함해 9관왕을 거머쥐었다. 방탄소년단의 과거부터 현재, 미래에 대한 암시까지 담은 퍼포먼스의 향연 또한 ‘올해의 가수’다웠다.

‘2019 마마’는 4일 일본 나고야돔에서 열렸다. 배우 박보검이 3년 연속 호스트로 진행을 맡았다.

방탄소년단은 ‘마마’에서 주는 4개의 대상인 ‘올해의 가수”올해의 앨범”올해의 노래”올해의 월드와이드 아이콘’을 모두 휩쓸었다. 방탄소년단의 멤버들은 상을 받을 때마다 번갈아가면서 수상 소감을 전했다. 미국 방송인 지미 팰런이 시상한 ‘올해의 앨범’ 상을 받을 때 제이홉은 “춤밖에 모르는 소년이었다”며 “앞으로도 좋은 음악과 좋은 메시지, 선한 영향력으로 다가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본상인 ‘월드와이드 팬즈 초이스’ 상을 받은 후엔 정국이 “아직까지도 이렇게 큰 상을 받는다는 것이 되게 신기하다”고 밝혔다. 본상은 방탄소년단을 포함해 갓세븐, 세븐틴, 투모로우바이투게더, 트와이스, 에이티즈, 몬스타엑스, 엑스원, 엑소, 블랙핑크가 받았다.

올해는 음원 차트, 사재기와 관련된 크고 작은 논란이 끊이지 않던 한 해였다. 방탄소년단의 진과 헤이즈는 보다 건전한 음악 환경이 조성되기를 원한다는 메시지를 간접적으로 전했다. 진은 ‘올해의 노래’ 상을 받은 후 “우리는 정말로 열심히 곡을 만든다. 좋은 노래들이 다 인정받고 많이 들어주는 세상이 왔으면 좋겠다. 부정적인 방법도 좋지만 좀 더 정직한 방법으로 좋은 음악을 만드는 건 어떨까요? 모두 다 좋은 음악을 하고 좋은 음악을 듣는 시대가 왔으면 좋겠다”고 바랐다.

‘베스트 힙합/어번 뮤직’ 상을 받은 헤이즈는 “2020년에는 하나의 결과물을 세상에 내놓기까지 되게 많이 고민하고 준비하는 모든 아티스트들의 정당한 수고가 절대 헛되지 않게 좀 더 좋은 음악하는 환경이 만들어져서 더 부담없이 많은 음악을 만들고 여러분들은 더 많은 좋은 음악 들을 수 있는 한해가 됐으면 좋겠다”고 했다.

신인상은 있지와 투모로우바이투게더가 받았다. 여자 신인상의 후보로는 있지를 포함해 로켓펀치, 밴디트, 에버글로우, 소미, 체리블렛이 올랐다. 남자 신인상 후보로는 에이비식스, 에이티즈, 투모로우바이투게더, 강다니엘, 김재환, 엑스원이 올랐다.

화사X박진영의 퍼포먼스(위), 웨이션브이의 퍼포먼스./ 사진=’2019 MAMA’ 방송화면 캡처

‘2019 마마’에서 가장 압도적이었던 퍼포먼스는 박진영과 마마무의 무대였다. 박진영과 화사는 ‘월드와이드 팬즈 초이스’ 시상이 끝난 후 함께 무대에 올랐다. 박진영과 화사는 박진영의 트레이드마크 중 하나였던 비닐바지를 입고 박진영의 히트곡인 ‘날 떠나지마’ 리믹스 퍼포먼스를 펼치며 무대를 압도했다. 이후 박진영은 마마무와 각자의 히트곡인 ‘어머님이 누구니”나로 말할 것 같으면’ 퍼포먼스를 이어 펼치며 열기를 끌어올렸다. 갓세븐 등 ‘2019 마마’에 온 가수들은 기립박수를 치며 환호를 보냈다. 박진영은 자신의 신곡 ‘FEVER’를 피아노 버전으로 새롭게 편곡해 선보이기도 했다.

중국인 그룹 웨이션브이(WayV)의 ‘베스트 뉴 아시안 아티스트’ 수상과 퍼포먼스도 시선을 사로잡았다. 쿤은 “마마 측에서 우리 노래를 선보일 기회를 줘서 감사하다. 이수만 선생님 등 감사하다”라고 말했다.

방탄소년단은 시상식 후반을 콘서트를 방불케 하는 규모의 퍼포먼스로 화려하게 장식했다. 방탄소년단은 ‘과거를 만나는 미래”현재를 만나는 과거’ 등으로 주제를 세분화해 ‘과거, 현재, 미래는 결국 우리 안에 존재한다’라는 메시지를 전달했다. 방탄소년단은 ‘N.O’부터 ‘We are bulletproof pt.2”작은 것들을 위한 시”소우주”디오니소스’까지 그들의 과거와 현재까지를 아우르는 노래를 연이어 선보이며 압도적인 향연을 펼쳤다.

마지막 시상 부문이었던 ‘올해의 가수’ 상을 받은 후 슈가는 눈물어린 메시지를 전했다. 슈가는 “2019년, 정말 치열하고 열심히 산 한해다. 작년 ‘마마’ 때 멤버들 펑펑 울고 한해 ‘열심히 살아야겠다”최선을 다해 살아야겠다’ 생각하고 달려왔다. 돌이켜보면 그 당시는 힘들고 세상이 무너질 것 같았어도 시간이 지나면 웃으면서 생각할 수 있는 시간이더라. 1년이 지난 나는 더 성장했고 더 강해졌다”고 했다.

RM은 “우리는 할 수 있는게 별로 없다. 열심히 음악 만들고 연습실에서 연습해서 또 열심히 춤추러 나올테니까 이 시대를 같이 살아가는 여러분들께 힘이 될 수 있도록 우리의 자리에서 열심히 빛나고 힘나겠다”고 다짐했다.

◆다음은 ‘2019 마마’ 수상자 명단.

올해의 가수, 올해의 앨범, 올해의 노래, 올해의 월드아이드 아이콘= 방탄소년단
베스트 남자그룹상, 베스트 댄스 퍼포먼스 남자그룹, 베스트 뮤직비디오, 큐텐 페이버릿 아티스트, 월드와이드 팬즈 초이스= 방탄소년단
베스트 여자그룹상= 트와이스
베스트 남자가수상= 백현
베스트 댄스 퍼포먼스 여자그룹= 트와이스
베스트 댄스 퍼포먼스 솔로= 청하
베스트 보컬 퍼포먼스 그룹= 볼빨간사춘기
베스트 보컬 퍼포먼스 솔로= 태연
베스트 밴드 퍼포먼스= 잔나비
베스트 힙합/얼반 뮤직= 헤이즈
베스트 컬래버레이션= 이소라(Feat.방탄소년단 슈가)
베스트 OST= 거미
남자 신인상= 투모로우바이투게더
여자 신인상= 있지
월드 퍼포머= 몬스타엑스
페이버릿 보컬 퍼포먼스= 마마무
페이버릿 댄스 퍼포먼스= 갓세븐
큐텐 페이버릿 아티스트= 트와이스, 방탄소년단
셀리턴 여자 가수상= 청하
브레이크스루 어치브먼트= 세븐틴
인터내셔널 페이버릿 아티스트= 두아 리파
베스트 뉴 아시아 아티스트= WayV
월드와이드 팬즈 초이스= 방탄소년단, 갓세븐, 세븐틴, 투모로우바이투게더, 트와이스, 에이티즈, 몬스타엑스, 엑스원, 엑소, 블랙핑크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