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돌룸’ 박지훈, 김세정X김영철과 솔로 오디션 삼파전…신곡 최초 공개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아이돌룸’의 김세정(왼쪽부터), 박지훈, 김영철./사진제공=JTBC

JTBC ‘아이돌룸’에서 ‘아이돌999’ 오디션 삼파전이 펼쳐친다.

오는 3일 방송되는 ‘아이돌룸’에는 장르별 솔로 오디션이 개최된다. ‘발라드 대표’ 김세정, ‘미디엄 댄스 대표’ 박지훈, ‘EDM 트로트 대표’ 김영철이 출연해 개성을 뽐낸다.

이날 솔로 3인은 각자의 신곡을 공개한다. 김세정의 겨울 감성이 담긴 발라드 ‘터널’ 무대부터 김영철의 흥 넘치는 ‘신호등’ 무대, ‘아이돌룸’에서 최초 공개되는 박지훈의 박력 넘치는 ‘360’ 무대까지 다양한 장르로 눈과 귀를 호강시킬 예정이다.

이어진 ‘아이돌999’ 오디션에서 세 사람은 개인기, 체력, 댄스 등 다양한 분야에서 경쟁을 펼친다. 특히 김세정과 박지훈에게 도전장을 던진 김영철은 정신없는 역습 공격으로 MC들마저 혀를 내두르게 한다.

오디션의 하이라이트인 댄스 대결에서는 우열을 가리기 힘든 ‘커버 댄스’와 프로그램 전통의 코너 ‘하바나 선발대회’가 개최된다. 세 사람은 코믹, 귀여움, 섹시를 넘나드는 개성 넘치는 댄스로 현장에 있던 모두를 사로잡았다는 후문이다.

‘아이돌룸’은 매주 화요일 오후 6시 25분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