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디스 코드, 대한민국 문화연예대상 K팝 가수상 수상…”리세·은비 고마워”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그룹 레이디스 코드./ 사진제공=폴라리스 엔터테인먼트

그룹 레이디스 코드가 지난달 29일 서울 여의도 63시티에서 열린 제27회 대한민국 문화연예대상 시상식에서 K팝 부분 상의 영광을 안았다.

레이디스 코드는 “이런 자리가 굉장히 오랜만이라 많이 떨리는데 뜻깊은 자리에 함께할 수 있어서 기쁘다”며 “오랜만에 팬분들을 만난 앨범으로 상을 받아 더욱 의미 있는 것 같고 항상 응원해주시는 팬분들에게 좋은 음악으로 보답하고 싶다”고 수상 소감을 전했다.

특히 멤버 애슐리는 “멀리서 응원해주시는 부모님과 가족들, 하늘에서 항상 지켜봐 주는 리세와 은비에게 사랑하고 보고 싶다는 말 전하고 싶다”고 말해 뭉클함을 더했다.

레이디스 코드는 2013년 미니앨범 ‘CODE#01 나쁜 여자’를 통해 데뷔했다. ‘2014년 멜론뮤직어워드’에서 MBC 뮤직 스타상과 같은 해 가온차트 K팝 어워드 신인상 여자그룹 부문을 수상했다. 3인조로 활동한 뒤 수상의 영예를 안은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레이디스 코드는 10월 10일 미니 앨범 ‘[코드#03 ‘셋 미 프리’]’로 컴백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