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우빈, 팬미팅 수익금 소아암 환자 위해 전액 기부… “팬 이름으로”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김우빈 / 사진=CJ엔터테인먼트 제공

배우 김우빈이 팬미팅 수익금 전액을 기부한다.

지난 29일 소속사 싸이더스 HQ는 “김우빈이 오는 12월 8일 펼치는 팬미팅 ‘2019 김우빈 땡큐'(2019 KIMWOOBIN Thank you) 수익금을 소아암 환자들을 위해 전액 기부한다”고 밝혔다.

소속사 관계자에 따르면 김우빈은 수익금을 팬들의 이름으로 기부할 예정이다.

이번 팬미팅은 ‘SM Town theater’에서 열린다. 특히 투병 중인 김우빈의 진솔한 이야기를 들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김우빈은 2017년 5월 비인두암 진단을 받고 활동을 중단했다. 이후 2년 여만에 공식석상에 서 화제가 됐다. 지난 21일 열린 제40회 청룡영화상 시상식에 시상자로 나서 건강한 모습을 보여줬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