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뱅’ 골든차일드 컴백…눈을 뗄 수 없는 강렬한 퍼포먼스 ‘워너비’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뮤직뱅크’ 골든차일드./ 사진=KBS 방송화면

보이그룹 골든차일드(Golden Child)가 신곡 ‘워너비’로 컴백했다.

골든차일드(이대열, Y, 이장준, TAG, 배승민, 봉재현, 김지범, 김동현, 홍주찬, 최보민)는 22일 방송된 KBS2 ‘뮤직뱅크’에서 첫 정규 앨범 ‘리부트'(Re-boot) 타이틀곡 ‘워너비'(WANNABE) 무대를 선보였다.

깔끔한 화이트 슈트를 입고 등장한 골든차일드는 눈을 뗄 수 없는 강렬한 퍼포먼스와 한층 더 여유로워진 무대매너로 관객들을 들썩이게 했다.

서브 곡 ‘나침반’ 무대에서는 캐주얼한 의상과 함께 감미로운 멜로디가 돋보이는 서정적인 무대를 완성했다.

또한 골든차일드는 무대에 앞서 진행된 대기실 인터뷰를 통해 ‘워너비’의 포인트 안무를 선보여 이목을 집중시켰다.

‘워너비’는 고요하지만 후렴구로 갈수록 격정적이고 거친 음악적 구성이 돋보이는 곡으로 내가 아닌 어떤 대상, 혹은 내면의 또 다른 자아가 되고 싶어 하는 ‘나’에 대한 이야기를 담았다.

골든차일드는 타이틀곡 ‘워너비'(WANNABE)로 활발한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