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40회 청룡영화상] 이광수·이하늬·박형식·임윤아, 인기상…‘군인’ 박형식 “어떤 역할도 OK”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사진=제40회 청룡영화상 SBS 생중계 영상 캡처

배우 이광수, 이하늬, 박형식, 임윤아가 제40회 청룡영화상에서 인기스타상을 수상했다.

21일 오후 인천 영종도 파라다이스시티에서 제40회 청룡영화상 시상식이 열렸다. 배우 김혜수와 유연석이 지난해 이어 사회를 맡았으며, SBS를 통해 생중계됐다.

올 한 해를 자평해달라는 요청에 이광수는 “이렇게 영광스러운 자리에서 이렇게 좋은 상까지 받은 걸 보니 못 산 거 같지는 않다”며 떨리는 마음을 드러냈다.

이하늬는 “감사하다. 올라올 줄 모르고 운동화 신고 있다가 바꿔신길 잘 한 것 같다”며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극한직업’ 식구들 단체상”이라며 팀워크를 자랑했다. 왕갈비 통닭집을 실제로 오픈한다고 가정하고 동업자 1명을 꼽아달라는 부탁에 류승룡을 뽑았다. 이하늬는 “굉장히 치명적인 단점이 있어서 1명을 꼽기 그런데, 만약 꼽는다면 고반장 역인 류승룡 선배님. 리더로서 저희를 이끌어주신다. 항상 존경하고 사랑한다. 저와 치킨집 할 거죠?”라고 말했다.

군 복무 중인 박형식은 군복을 입고 시상식장을 찾았다. 제대 후 어떤 역할에 도전하고 싶냐고 묻자 그는 “군 복무 중이라 어떠한 역할이라도 시켜만 준다면 다 할 수 있다. (복무가) 1년 남았다. 열심히 갈고닦고 있겠다”고 말했다. 임윤아는 “큰 자리에서 좋은 시간을 보내게 돼 영광이다. ‘엑시트’를 사랑해준 모든 분께 감사드린다”고 인사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