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스타 출신 김다솜 “호흡하고 싶은 배우? 염정아, 닮고 싶은 점 많다”(화보)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그룹 씨스타 출신 배우 김다솜 화보. /사진제공=앳스타일

그룹 씨스타 출신 배우 김다솜의 화보가 21일 공개됐다.

김다솜은 2017년 SBS 드라마 ‘언니는 살아있다’에서 악녀 캐릭터 양달희로 열연을 펼치며 주목받았다. 그는 최근 tvN 드라마 ‘사이코메트리 그녀석’에서 걸크러시 형사 역할을 매끄럽게 소화하며 배우로서의 입지를 탄탄히 다졌다.

이어진 인터뷰에서 김다솜은 자신의 연기 점수에 관해 “65점을 주고 싶다”면서 “정말 노력했기 때문에 나름 후하게 줬다. 아직 갈 길이 멀다”며 겸손한 태도를 보였다.

김다솜 화보. /사진제공=엣스타일

또한 김다솜은 도전하고 싶은 역할에 관해 “푼수 같은 캐릭터를 하고 싶다. 역할만 좋다면 망가질 준비가 돼 있다”며 포부를 드러냈다.

함께 호흡하고 싶은 배우로는 염정아를 꼽았다. 그는 “함께 작업하고 싶다. 연기하면서 선배님의 많은 모습을 닮고 싶다”며 애정과 존경심을 전했다.

이어 잡티 한 점 없는 피부 비결에 대해 “하루에 두 번씩 반신욕을 한다. 정말 귀찮은 일이지만 아침, 저녁으로 하고 있다”고 밝혔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