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와이스, 日 새 앨범 ‘&TWICE’ 오리콘 데일리 앨범 랭킹 1위

[텐아시아=우빈 기자]

그룹 트와이스의 ‘&TWICE’ 커버 이미지 / 사진제공=JYP엔터테인먼트

그룹 트와이스가 일본 2집 앨범 ‘앤드 트와이스(&TWICE)로 현지에서 뜨거운 인기를 자랑했다.

트와이스가 20일 발매한 새 음반 ‘앤드 트와이스’는 8만 563포인트를 기록, 11월 19일자 오리콘 데일리 앨범 랭킹 1위를 차지하며 아시아 원톱 걸그룹의 위상을 뽐냈다.

신보 발매에 앞서 지난달 18일 타이틀곡 ‘페이크 앤드 트루(Fake & True)’ 뮤직비디오와 음원을 선공개했다. 음원은 일본 라인 뮤직 실시간 차트 정상에 올랐고, 뮤직비디오 역시 트와이스의 다채로운 매력을 만날 수 있다는 평을 들으며 인기몰이를 예고했다.

‘앤드 트와이스’에는 트와이스의 무한 가능성이 담겼다. 또 전 세계 팬들에게 보내는 ‘언제나 트와이스와 함께’라는 메시지를 내포하고 있다.

앨범에는 타이틀곡 ‘페이크 앤드 트루’와 현지에서 지난 7월 2주 연속 발매하며 화제를 모은 ‘해피 해피(HAPPY HAPPY)’와 ‘브레이크스루(Breakthrough)’를 포함해 ‘스트롱거(Stronger)’, ‘체인징!(Changing!)’ ‘왓 유 웨이팅 포(What You Waiting For)’ ‘비 오케이(Be OK)’ ‘폴리쉬(POLISH)’ ‘하우 유 두잉(How u doin’)’ ‘더 리즌 와이(The Reason Why)’ 등 10 곡이 수록됐다.

트와이스는 2017년 일본에서 데뷔 앨범을 발표한 이후부터 지금까지 현지에서 발매한 앨범으로 ‘8연속 플래티넘'(일본 레코드 협회가 출하량 25만 장을 넘은 앨범에 수여하는 인증)이라는 대기록을 달성했다.

새 음반으로 ‘9연속 플래티넘’을 달성할 수 있을지에 대한 귀추가 주목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