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XID 하니, “울 쫑이 최고♥” 정화와 두터운 우정 자랑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사진=하니 인스타그램

그룹 EXID의 하니가 멤버 정화와 두터운 우정을 자랑했다.

하니는 21일 자신의 SNS 계정에 “울 쫑이 첫 연극♥ 반짝반짝 빛나더라 쫑아. 너무 너무 잘하고, 예쁘고, 귀엽고, 사랑스러웠어. 초대해줘서 고마워”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하니는 정화와 함께 활짝 웃으며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두 사람은 아름다운 외모와 다정한 자세로 훈훈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특히 하니는 “울 쫑이 최고♥”라는 글을 덧붙이며, 정화를 향한 애정을 과시해 눈길을 끌었다. 정화는 최근 연극 ‘올모스트 메인’에 출연했다.

한편 하니와 정화는 지난 5월 소속사 바나나컬쳐 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 종료 후 각자의 목표를 위해 새로운 소속사를 찾았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