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텐] 몽환파탈 입고 돌아온 청량돌, 아스트로(ASTRO) ‘BLUE FLAME’

[텐아시아=TV텐 영상취재팀 이새 기자]
그룹 아스트로(ASTRO)가 10개월만에 컴백했다.

아스트로는 20일 오후 3시 서울 광진구 예스24 라이브홀에서 여섯 번째 미니 앨범 ‘BLUE FLAME(블루 플레임)’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열었다.

아스트로는 이번 앨범을 통해 기존의 청량한 이미지를 벗고 몽환적이면서도 섹시한 콘셉트로 변신을 시도했다. 타이틀곡 ‘BLUE FLAME(블루 플레임)’은 높은 온도에서 푸른색으로 보이는 불꽃처럼 상대에게 뜨거운 사랑을 표현하는 강렬한 사운드의 곡이다. 특히 멤버 진진과 라키가 작사에 참여해 눈길을 끌었다. 이번 앨범에는 타이틀곡 외에도 멤버 라키의 자작곡인 ‘찬바람 불 때면’, 팬들을 향한 마음을 담은 팝 발라드곡 ‘You’re my world(유얼 마이 월드)’ 등 총 5곡이 수록되어 있다.

다만, 이번 앨범 활동에 멤버 문빈은 건강 상의 이유로 함께하지 못한다. 이에 리더 진진은 “문빈이 항상 함께 한다는 마음으로 열심히 할테니 기대하고 지켜봐달라”는 부탁의 말을 전했다. 멤버 차은우 역시 “공중파에서는 아직 1위를 하지 못했다. 이번에 꼭 1위를 해서 소감을 할 수 있게 된다면 (문)빈이를 언급하고 싶다”는 바람을 밝혔다.

10개월만에 돌아온 아스트로의 여섯 번째 미니 앨범 ‘블루 플레임’은 20일 오후 6시부터 각 음원 사이트에서 확인할 수 있다.

TV텐 영상취재팀 이새 기자 tenpla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