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의 나라’ 양세종, 열연 비결은 ‘대본 사랑’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나의 나라’ 양세종./ 사진제공=굳피플

JTBC 금토드라마 ‘나의 나라’가 종영까지 단 2회만 남은 가운데 배우 양세종의 비하인드 사진이 공개됐다.

20일 공개된 사진에서 양세종은 ‘나의 나라’ 대본에 집중하고 있다. 휴식중에도 대본을 손에서 놓지 않고 있어 눈길을 끈다.

또한 양세종은 극 중서휘의 빛나는 비주얼과 슬픈 카리스마가 여실히 드러나는 눈빛 연기로 시선을 빼앗는다.

그는 ‘나의 나라’에서 사랑하는 사람들을 지키기 위해 목숨을 내던지는 무사 서휘로 열연하고 있다. 역사의 거인은 아니지만 살아남기 위해 처절하게 발버둥치는 민초 연기로 깊은 감동을 선사한다.

양세종의 열연이 돋보이는 ‘나의 나라’는 오는 23일 16회를 끝으로 종영할 예정이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