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스트로 차은우 “문빈의 빈자리 우리가 채웠다…건강 회복 위해 기도해주시길”

[텐아시아=우빈 기자]
아스트로,차은우,쇼케이스

그룹 아스트로의 차은우가 20일 오후 서울 광장동 예스24라이브홀에서 여섯 번째 미니앨범 ‘블루 플레임(BLUE FLAME)’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 이승현 기자 lsh87@

그룹 아스트로의 차은우가 건강상 이유로 활동을 중단한 멤버 문빈의 빈자리를 채우기 위해 노력했다고 밝혔다.

아스트로가 20일 오후 서울 광장동 예스24라이브홀에서 여섯 번째 미니앨범 ‘블루 플레임(BLUE FLAME)’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앨범에는 타이틀곡 ‘블루 플레임(Blue Flame)’을 비롯해 ‘고앤스탑(Go&Stop)’ ‘다야(All About You)’ ‘찬바람 불 때면(When The Wind Blows)’ ‘유어 마이 월드(You’re my world)’ 등 5곡이 수록됐다.

멤버 문빈은 컴백을 앞두고 건강상 이유로 활동을 잠시 중단했다. 문빈은 휴식을 통해 건강 회복과 치료에 전념키로 했다. 이에 따라 아스트로는 한시적으로 5인 체제로 활동한다.  이날 진진은 “우리를 기다려준 팬들에게 죄송한 마음이 있다. 멤버들과 회사와 많은 이야기를 했고, 문빈의 건강이 가장 최우선이라는 생각에 휴식을 결정했다”며 “우리도 아쉽지만 문빈이 무대에 함께 한다는 마음으로 무대를 열심히 하겠다”고 밝혔다.

차은우는 “활동을 같이 못 해서 굉장히 아쉽고 팬들에게 죄송하다. 문빈의 빈자리를 우리가 조금씩 나눠 가져서 문빈의 자리를 채웠다”며 “문빈이 건강해져서 돌아왔을 때 반갑게 맞아줄 수 있도록 열심히 하겠다. 문빈의 건강 회복을 위해 기도해주셨으면 좋겠다”고 부탁했다.

이어 라키는 “쇼케이스 하는 날이니까 화이팅하라고 응원해줬다”고 덧붙였다.

‘블루 플레임’은 오늘(20일) 오후 6시 각 음원사이트에서 공개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