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일리, 유승우와 듀엣 호흡…’럽스타그램’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헤일리(왼쪽), 유승우. / 제공=팝뮤직엔터테인먼트

가수 헤일리가 유승우와 듀엣 호흡을 맞췄다.

20일 헤일리의 소속사 팝뮤직엔터테인먼트는 “헤일리가 ‘SNS 3부작’을 시작하는 첫 번째 싱글 ‘럽스타그램’을 오는 22일 오후 6시 발표한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유승우가 피처링으로 참여해 음악팬들과 교감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럽스타그램’은 연인들이 사랑에 빠지기 직전의 순간을 재기 발랄하게 담아낸 곡이다. 헤일리의 사랑스러운 음색과 부드러운 유승우의 목소리가 조화를 이룬다고 한다.

헤일리가 준비한 ‘SNS 3부작’의 첫 번째 곡으로, 팝뮤직엔터테인먼트의 관계자는 “헤일리와 유승우가 듀엣 호흡을 맞추면서 더욱 사랑스러운 곡이 탄생했다. 연인들에게 신선한 설렘을 안겨줄 것”이라고 소개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