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이스퀸’ 이미리, 절친 송가인에 “TOP 갈 테니까 긴장해”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MBN 새 예능 ‘당신이 바로 보이스퀸’ 예고편. /사진제공=MBN

MBN ‘당신이 바로 보이스퀸’(이하 ‘보이스퀸’)에 트로트 가수 송가인 친구이자 국악인 이미리가 참가한다.

‘보이스퀸’은 주부를 대상으로 한 음악 서바이벌 프로그램으로, 가족을 위해 꿈을 내려놨던 주부들의 끼와 열정을 되살리는 감동의 무대가 될 예정이다. 개그맨 강호동이 MC를, 퀸메이커 10인(태진아, 인순이, 박미경, 김혜연, 김경호, 이상민, 윤일상, 남상일, 황제성, 주이)이 심사를 맡았다.

오는 21일 처음 방송되는 ‘보이스퀸’에는 방송 전부터 쟁쟁한 실력자들이 대거 참가해 주목받았다. 그 중 탁월한 민요 실력과 함께 송가인의 친구인 이미리가 참가했다는 사실이 알려지면서 큰 관심을 모았다.

이런 가운데 ‘보이스퀸’의 제작진은 이미리의 경연 무대가 담긴 티저 영상을 18일 공개했다.

영상 속 이미리는 “(송)가인이처럼 TOP 찍기 위해 여기 왔다”며 구수한 민요 자락을 풀었다. 이어 “‘보이스퀸’의 TOP 찍어라”라는 송가인의 응원에 “(송)가인아. TOP까지 갈 테니까 긴장해라”라고 답했다. 그러나 “할 줄 아는 게 경기민요밖에 없다”며 눈물을 흘렸다.

그러나 이미리의 실력에는 기복이 없었다. 그는 한국적 정서가 가득 담긴 목소리로 노래를 이어가 출연진의 감탄을 자아냈다. 이어 꺾는 창법, 좌중을 압도하는 눈빛과 무대 매너, 넘치는 흥으로 보는 이들의 어깨를 들썩이게 했다고 해 궁금증을 높인다.

‘보이스퀸’은 오는 21일 밤 9시 50분 처음 방송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