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디오스타’ 오종혁 “클릭비 전성기 때 졸도한 적 있다”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비디오스타’ 오종혁. /사진제공=MBC에브리원

그룹 클릭비의 멤버 오종혁이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서 오돌토돌 결점이 많은 자신의 피부에 얽힌 사연을 최초 고백한다.

오는 19일 방송되는 ‘비디오스타’는 클릭비 완전체가 출연하는 ‘원조 꽃미남 밴드돌 ‘클릭비:리턴즈’ 특집’으로 꾸며진다.

1세대 아이돌 그룹으로서 엄청난 인기를 누렸던 클릭비의 전성기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던 도중 MC 김숙은 “과도한 스케줄에 졸도한 멤버가 있다고 들었다”며 화두를 던졌다. 이에 오종혁은 “맞다. 내가 졸도한 적이 있다”고 밝혔다. MC들은 당시 10대의 어린 나이로 활동했던 클릭비 멤버들을 떠올리며 안타까워했다.

오종혁은 당시 졸도로 인해 피부에 요철이 많이 생겼음을 털어놓았다. 한 번의 실수로 인해 체질이 뒤바뀌어버린 것. 그는 전성기 시절, 자신들이 얼마나 바빴는지에 대해 덤덤하게 이야기를 이어나갔다.

클릭비의 전성기 시절 비하인드 스토리는 오는 19일 오후 8시 30분 만나볼 수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