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해줘 홈즈’ 박하선 “이사만 20번…집 보는 노하우는 좋아도 티 안내기”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배우 박하선. / MBC ‘구해줘 홈즈’ 방송화면

배우 박하선이 “이사를 20번 넘게 했다”고 말했다. 17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구해줘 홈즈’에서다.

박하선은 이날 ‘구해줘 홈즈’에 출연해 “지금까지 이사를 20번 넘게 했다. 부모님과 같이 집을 보거나, 혼자서도 많이 보러 다녔다”고 설명했다.

이어 ‘집 보는 노하우’를 묻는 질문에 그는 “좋아도 너무 좋은 티를 내지 않는 것”이라며 “좋아하면 가격을 비싸게 부르거나, 팔지 않는 경우가 있다. 능력은 있지만 사지 않을 것처럼 하는 게 좋다”고 답했다.

박하선은 이날 ‘구해줘 홈즈’에서 김숙이 이끄는 덕팀에서 활약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