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는 내 운명’ 조현재, 아들 돌잔치서 “우리 가족 중 내가 가장 활달”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제공=SBS ‘너는 내 운명’

 

“우리 가족 중에서 제가 가장 활달하고 말이 많아요.”

배우 조현재가 오는 18일 오후 방송되는 SBS 예능프로그램 ‘동상이몽 시즌2-너는 내 운명'(이하 ‘너는 내 운명)에서 이 같이 말했다.

이날 ‘너는 내 운명’에서는 조현재·박민정 부부의 아들 우찬 군의 돌잔치가 공개된다.

조현재·박민정 부부 아들의 돌잔치를 위해 양가 식구들을 한자리에 초대했다. 앞서 방송에서 공개된 조현재의 둘째 누나를 시작으로 박민정의 어머니와 여동생, 여동생의 남편인 기 서방 등 반가운 얼굴들이 총출동했다. 그뿐만 아니라 조현재 어머니와 큰누나도 축하하기 위해 돌잔치를 찾았다.

돌잔치가 시작됐지만 가족들은 놀라울 정도로 조용하고 차분한 모습을 유지했다. 돌잔치 전문 MC도 “이렇게 진지한 돌잔치는 처음”이라며 난감해했고, 조현재는 “가족들 중에선 내가 가장 말이 많고 활달하다”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이후 박민정의 눈물을 쏟게 한 우찬 군의 성장 동영상부터 돌잔치의 하이라이트인 돌잡이 시간이 이어졌다. 장난감 골프채는 물론 신용카드까지 등장해 모두의 시선을 끈 가운데, 우찬 군은 과연 어떤 물건을 집어 들었을지 주목된다.

‘너는 내 운명’의 제작진은 “조현재가 아내 모르게 가족들을 위한 깜짝 이벤트를 마련했다. 화보 촬영 준비를 위해 식단 관리를 하던 조현재는 대리 만족을 위해 각종 ‘MSG’ 관련 상품들을 준비했다. 기상천외한 상품들은 모두를 웃게 만들었다”고 귀띔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