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비트는 배우 이채영…”용기내 출연”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배우 이채영. / MBC ‘복면가왕’ 방송화면

‘복면가왕’의 ‘캔유 필 마이 하트비트’의 정체는 배우 이채영이었다. 예상하지 못한 인물의 등장에 출연자들은 물론 객석에서도 감탄이 쏟아졌다.

이채영은 17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복면가왕’에서 ‘비트’로 등장했다. 그는 매력적인 음색으로 노래를 부르며 숨겨둔 노래 실력을 뽐냈다.

이채영은 “‘복면가왕’을 즐겨보는데 노래를 잘하는 편이 아니어서 출연을 망설였다. 진심을 담아 부르면 된다는 걸 알고, 용기를 냈다”고 말했다. 이에 가수 김현철은 “목소리가 낮을 뿐, 가수 뺨치게 불렀다. 어디 가서 ‘노래 못 한다’고 하지 않아도 될 실력”이라고 극찬했다.

이후 이채영은 “무대에 설 수 있었다는 것만으로도 감격이다. 실수 없이 마무리해서 뿌듯하다”고 털어놨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