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백꽃 필 무렵’ 공효진 “우리 필구, 엄마 까먹지 마” 김강훈에 애틋한♥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사진=공효진 인스타그램

배우 공효진이 KBS 2TV ‘동백꽃 필 무렵’에 함께 출연 중인 아역 김강훈에 대한 애틋한 마음을 드러냈다.

공효진은 16일 자신의 SNS 계정을 통해 “글씨도 잘 쓰는 우리 필구, 오늘부턴 쑥쑥 자라도 돼…엄마 까먹지 마”라는 글과 함께 2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공효진은 김강훈과 함께 나란히 소파에 앉아 있다. 김강훈은 공효진의 손목 보호대에 무언가를 열심히 적고 있다. 두 사람은 다정한 모습을 연출하며 훈훈한 분위기를 자아내 눈길을 끌었다. 공효진과 김강훈은 극 중 모자 관계로 열연을 펼치고 있다.

‘동백꽃 필 무렵’은 매주 수, 목요일 밤 10시 방송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