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니네 쌀롱’ SF9 찬희X다원, 최연소 손님으로 등장···티격태격 케미 예고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MBC ‘언니네 쌀롱’ 스틸컷. /사진제공=MBC

그룹  SF9의 찬희와 다원이 MBC ‘언니네 쌀롱’에 출격한다.

오는 18일 방송되는 ‘언니네 쌀롱’에는 찬희와 다원이 특별한 의뢰로 쌀롱의 문을 두드린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쌀롱 패밀리는 미소년 의뢰인들의 등장에 흐뭇한 웃음을 지었다. 찬희와 다원은 등장만으로도 풋풋한 매력과 밝은 에너지를 발산하며 스튜디오를 환하게 만들었다.

찬희는 긴장한 기색을 감추지 못하며 “무서웠다”고 말해 MC 한예슬과 출연진을 놀라게 했다. 이에 스타일리스트 한혜연, 헤어디자이너 차홍, 뷰티크리에이터 이사배 등은 기존의 시크한 분위기를 내려놓고 순한 양으로 돌변했다.

또한 메이크 오버의 주인공으로 쌀롱을 찾은 찬희는 다원과 함께 티격태격 케미를 뽐냈다. 다원은 개그맨 조세호가 “전문가로 출연해도 될 정도”라고 소개할 만큼 뛰어난 패션 감각의 소유자다. 그는 팀의 막내이자 아끼는 동생인 찬희를 향해 거침없는 돌직구를 날렸다고 해 궁금증을 높인다.

‘언니네 쌀롱’은 오는 18일 밤 11시 20분 방송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