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가왕 만찢남, 5연승 도전···레전드 무대 속출 예고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MBC ‘복면가왕’ 스틸컷. /사진제공=MBC

가왕 ‘만찢남’이 5연승에 도전한다. MBC ‘복면가왕’에서다.

오는 17일 방송되는 ‘복면가왕’에는 ‘만찢남’의 연승을 저지하기 위한 새로운 복면 가수 8명의 무대가 펼쳐진다.

실력자 복면 가수들의 무대가 이어지는 가운데, 출연진이 전설급 인물로 예측하는 복면 가수가 등장한다. 가수 윤상은 복면 가수의 정체에 “가수는 아니다”라고 추리한다. 수준급의 노래 실력을 갖춘 전설급 인물이지만, 가수는 아닐 것으로 추리되는 그의 정체가 밝혀질까.

또한 플라이 투 더 스카이의 브라이언이 판정단으로 출연한다. 이에 ‘미씽 유’를 남녀 듀엣곡으로 재해석한 무대가 나온다. 원곡 가수 브라이언은 첫 소절을 듣자마자 반가움을 표하며 무대에 몰입한다. ‘미씽 유’가 남녀 듀엣으로 어떻게 재탄생했을지 의문이다.

한편 개그맨 이윤석을 비롯한 패널들이 “역대 ‘복면가왕’ 무대 중 최고다”라고 극찬한 레전드 무대가 등장한다고 해 궁금증을 높인다.

‘복면가왕’은 오는 17일 오후 5시 방송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