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핑크, ‘TIME 100 NEXT 2019’ 선정…”새 시대 예고”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블랙핑크. / 제공=YG엔터테인먼트

그룹 블랙핑크가 ‘타임 100 넥스트 2019(TIME 100 NEXT 2019)’에 뽑혔다. 세계적인 스타들과 더불어 미래를 이끌어갈 인물로 주목받았다.

타임은 14일(한국시간) 홈페이지를 통해 “블랙핑크는 미국에서 아직 떠오르는 스타일 수 있지만, 유튜브에서는 이미 최고로 군림하고 있다. 이들의 유튜브 3100만 명의 구독자수는 세계 어느 다른 음악 그룹보다 많다”고 설명했다. 이어 “블랙핑크는 올해 코첼라 무대에서 공연한 최초의 K팝 걸그룹이다. 언어의 장벽을 뛰어넘어 글로벌 무대를 여는 새 시대를 예고했다. 블랙핑크의 성공은 ‘뚜두뚜두’의 뮤직비디오 10억뷰 달성을 도운 블링크(팬클럽)들 덕분”고 덧붙였다.

‘TIME 100 NEXT’는 올해 처음 생겼다. 타임은 ‘세대교체’를 언급하며 비즈니스, 엔터테인먼트, 스포츠, 정치, 과학, 건강 및 미래를 만들어가고 있는 100명의 떠오르는 스타들을 선정했다고 밝혔다.

블랙핑크는 이번 ‘TIME 100 NEXT’에서 카밀라 카베요(Camila Cabello), 빌리 아일리시(Billie Eilish), 에즈라 밀러(Ezra Miller) 등 쟁쟁한 팝스타, 유명 인사들과 어깨를 나란히 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