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스 레오, 오는 12월 2일 입대…”공황장애로 대체 복무”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빅스의 레오. / 제공=젤리피쉬

그룹 빅스의 레오가 다음 달 입대한다.

소속사 젤리피쉬는 14일 “레오가 오는 12월 2일부터 사회복무요원으로 복무한다”고 밝혔다.

젤리피쉬의 관계자는 “2013년부터 공황장애와 우울증을 앓아 왔고, 지금까지 꾸준히 약물 치료를 하며 이를 극복하려 노력했으나 불가피하게 사회복무요원으로 대체 복무 판정을 받았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건강한 모습을 보여드리지 못해 죄송한 마음이며 따뜻한 응원을 부탁한다”고 덧붙였다.

2012년 그룹 빅스로 데뷔한 레오는 팀 활동은 물론 솔로 음반을 발표하고 뮤지컬 배우로도 활약 중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