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웅, 수능 소감 “기분이 묘해…수험표 혜택도 즐기고 싶어요”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그룹 형섭X의웅의 이의웅(왼쪽). / 제공=EBS

그룹 형섭X의웅으로 활동했던 의웅이 “끝나지 않을 것만 같았던 학창생활에 맞춤표를 찍는 날이 얼마 남지 않았다고 느꼈다. 수능을 응시하게 되면서 기분이 조금 묘한 느낌이 들었다”고 밝혔다.

의웅은 14일 2020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을 위해 서울 잠실 영동일고등학교에 들어가기 전 이같이 전했다.

의웅은 “전국에 있는 모든 수험생이 수능날을 위해서 많은 준비를 했을텐데 모두가 준비한 만큼 좋은 결과를 얻었음 하는 바램이다. 저 또한 최선을 다해서 응시할 거고 모두가 수능을 보는 수험생 모두 파이팅 했으면 좋겠다”고 바랐다.

수능 후 계획에 대해선 “그동안 고생 많았던 친구들과 함께 맛있는 걸 먹으러 가고 싶고 수험표 혜택으로 영화도 보고 이것 저것 많이 즐기고 싶다”며 “예전부터 수험표 혜택을 마음껏 누렸던 친 형과 친 누나가 부러웠었는데 이제는 제가 그 혜택을 누릴 생각에 기대가 된다”고 말했다.

의웅은 한림연예예술고등학교 3학년에 재학 중이다. 위에화엔터테인먼트코리아 소속으로 엠넷(Mnet) ‘프로듀스101 시즌 2’에 출연해 얼굴을 알렸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