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코의 첫 영입”…신예 다운(Dvwn), KOZ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

[텐아시아=정태건 기자]

신인가수 다운(Dvwn) /사진=KOZ엔터테인먼트 제공

신인 가수 다운(Dvwn)이 KOZ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소속사 KOZ엔터테인먼트는 13일 “실력파 신예 다운과 전속계약을 맺었다”며 “그의 다양한 음악 활동을 위한 지원을 아끼지 않을 계획이다. 새로운 목소리, 새로운 감성을 가진 다운의 행보에 많은 관심과 응원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다운은 ‘새벽을 깨우는(Waking the dawn)’이라는 뜻에서 착안한 ‘DAWN’의 A를 거꾸로 뒤집어 활동명을 만들었다. 그의 목소리가 ‘새벽을 깨우는 목소리’라는 의미를 담았다.

다운은 엑소(EXO) 찬열의 ‘봄 여름 가을 겨울(SSFW)’, 엑소 레이의 ‘Mapo Tofu’, 베이빌론 ‘Karma’, 에릭남 ‘Love Yourself’ 등 다수의 작업에 참여하며 실력을 인정받은 아티스트다. 최근에는 지코의 첫 정규앨범 ‘THINKING’ Part.2 타이틀곡 ‘남겨짐에 대해’ 피처링으로 이름을 알렸다.

KOZ엔터테인먼트를 설립한 래퍼 지코(ZICO)가 신예 다운(Dvwn)을 영입하면서 향후 본격적인 엔터테인먼트 사업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정태건 기자 biggu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