혁오, ‘2020 월드 투어’ 이어 새 음반 발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밴드 혁오. / 제공=두루두루 아티스트컴퍼니

밴드 혁오(HYUKOH)가 2020년 상반기 월드 투어 콘서트의 일정을 공개하며 팬들의 기대를 높였다.
혁오의 소속사 두루두루 아티스트컴퍼니는 지난 12일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내년 2월 8일 서울을 시작으로 아시아, 유럽, 북미 등 19개국, 42개 도시에서 44회로 구성한 ‘혁오 2020 월드 투어(HYUKOH 2020 WORLD TOUR)’의 전체 일정을 올렸다.

빼곡하게 투어 일정이 적힌 월드 투어 포스터가 눈길을 끈다. 더불어 혁오는 새 음반의 발매 소식도 전했다.

두루두루 아티스트 컴퍼니의 관계자는 “월드 투어는 올해 열린 투어 보다 규모와 내실을 키울 것”이라고 설명했다. 중극장 이상 규모의 공연장에서 최적의 구성과 무대 연출을 준비 중이라고 한다.

혁오는 지난 4월 미국의 ‘코첼라 밸리 뮤직 & 아츠 페스티벌’을 비롯해 네덜란드 ‘로랜즈’, 벨기에 ‘펄크팝’, 노르웨이 ‘오야 페스티벌’ 등 유럽의 대표 음악 축제에 참여하며 해외에서의 인지도를 쌓았다.

혁오의 2020년 월드 투어의 첫 시작인 서울 공연은 오는 19일 오후 8시부터 인터파크 티켓을 통해 예매할 수 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