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현철, 오는 17일 정규 10집 ‘돛’ 발매…”유일무이 감성 음반”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김현철. / 제공=에프이스토어

가수 김현철이 오는 17일 오후 6시 열 번째 정규 음반 ‘돛’을 발매한다.

김현철은 지난 5월, 13년 만에 발매하는 정규 음반의 선공개 형태로 미니음반 ’10th-프리뷰(preview)’를 공개했다. 특히 그룹 마마무의 화사와 휘인, 여성듀오 옥상달빛, 싱어송라이터 죠지, 쏠(SOLE) 등 실력파 가수들이 대거 참여해 더욱 주목받았다. 정규 음반에는 어떤 가수들이 이름을 올릴지 주목된다.

김현철의 소속사 에프이스토어의 관계자는 “김현철의 10집은 올봄 예고한 것처럼 총 17곡이 담긴다. 2CD로 구성될 예정”이라며 “LP까지 순차적으로 발매한다. 김현철만의 유일무이한 감성 연작 음반이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김현철은 새 음반 발매에 이어 오는 21일부터 23일까지 서울 중구 CKL스테이지에서 데뷔 30주년 콘서트 ‘돛’을 연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