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진아, 오는 12월 단독 콘서트 ‘진아의 방’ 연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이진아의 단독 콘서트 포스터. / 제공=안테나

가수 이진아가 올해 연말에도 단독 콘서트를 열고 팬들을 만난다.

이진아는 오는 12월 28일과 29일 서울 방이동 올림픽공원 K-아트홀에서 단독 콘서트 ‘2019 이진아 연말 공연 진아의 방’을 펼친다.

소속사 안테나는 12일 오후 공식 SNS에 이진아의 두 번째 연말 단독 콘서트의 포스터를 올렸다. 이번 ‘2019 진아의 방’의 포스터는 이진아가 그린 드로잉에서 모티브를 따서 디자이너 BOKI가 제작에 참여해 의미를 더했다.

‘진아의 방’은 이진아가 지난해부터 한 해의 마무리를 장식하는 콘서트로, 공연의 처음부터 끝까지 직접 아이디어를 낸다. 지난해와는 다른 구성으로 관객들의 만족도를 높일 예정이다.

이진아의 이번 콘서트는 오는 15일 오후 8시 인터파크에서 예매를 시작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